읽는 자 복이 있습니다 (계 1:3)

최종 수정일: 2019년 2월 20일

성경의 모든 말씀은 성도들에게 복을 주시기 위해 기록 된 것이지만, 누구나 복을 받는 것이 아니라 본문 말씀과 같이 ‘읽는 자, 듣는 자들, 기록한 것을 지키는 자들’만이 복을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여호수아에게도 앞길이 평탄하고, 형통하게 되는 방법은 말씀을 읽고, 묵상하고 지켜 행할 때임을 분명하게 말씀하십니다.(수 1:8).

결국 우리도 성경을 읽을 때, 복이 있음을 분명하게 성경은 증거하는 것입니다.



1. 읽을 때 깨닫는 복을 허락하십니다.

인간의 지혜로는 방대한 성경의 모든 말씀을 감히 헤아릴 수도, 깨달을 수도 없기 때문에, 성경을 읽을 때 하나님께서 깨닫는 복을 허락해주시는 사람만이 마지막 때 말씀을 분별하고 깨닫게 되는 것입니다.

(마 24:15) 그러므로 너희가 선지자 다니엘의 말한바 멸망의 가증한 것이 거룩한 곳에 선 것을 보거든 (읽는 자는 깨달을진저)

‘읽는’-헬)아니기노스코(ἀναγινώσκω) : 읽고 그 의미를 정확히 알며 인정하다

‘깨달을진저’-헬)노에오(νοέω) : 읽고 그 의미가 무엇인지 깊이 생각할 때 깨달음

따라서 ‘깨닫는 복’은 성경을 읽을 때, 말씀의 의미를 정확히 알고, 마음 가운데 그 말씀을 인정하며, 깊이 생각하는 사람에게만 주시는 하나님의 은혜입니다.



2. 읽을 때 구원에 이르는 지혜를 알게 해 주십니다.

(딤후 3:15) 또 네가 어려서부터 성경을 알았나니 성경은 능히 너로 하여금 그리스도 예수 안에 있는 믿음으로 말미암아 구원에 이르는 지혜가 있게 하느니라

베드로전서 1:9의 말씀 볼 때, 믿음을 통해서만이 영혼의 구원을 받을 수 있습니다. 그러나 무작정 믿기만 한다고 되는 것이 아니라, 성경 속의 하나님을 만나고, 인류를 구원하시기 위한 구속사의 과거와 현재, 미래의 모든 지혜를 성경을 읽을 때에만이 알게 해 주시는 것입니다.

즉, 겉으로만 믿는 것이 아니라, 성경을 통해 정확히 바로 알고 믿을 때에만이 구원에 이를 수 있다는 것입니다.



결론으로, 우리는 성경을 읽는 일에 착념해야 합니다.

(딤전 4:13) 내가 이를 때까지 읽는 것과 권하는 것과 가르치는 것에 착념하라

날마다 성경을 집중해서 읽으시므로, 말씀을 깨닫는 복과 구원에 이르는 지혜를 허락하여 주시고, 성경에서 약속하신 모든 복을 삶 가운데 받아 누리시는 그루터기들 되시길 소원합니다.





ㅡ 그루터기紙 1832호

조현우 전도사

조회수 23회

최근 게시물

전체 보기

오늘 본문은 야곱의 약전(족보, 삶의 결과)을 말씀하면서 요셉에게 형제들과 다른 옷을 입혔다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옷을 입는다’는 것은 사람의 신분, 지위, 능력 혹은 그 사람의 상태를 의미합니다. 성경에서 옷을 입은 것은 그 사람의 영적인 상태, 사명을 알려줍니다. 그러므로 요셉이 '채색 옷', 다른 사람과 구별된 '별다른 옷'을 입었다는 것은 그가 다

오늘 본문은 하나님께서 에스겔 선지자에게 에스겔 성전의 이상을 보여주시면서 성전의 제도, 식양, 출입하는 곳, 형상, 규례, 율례를 알려주신 후 성전의 모습을 이스라엘에게 보이라고 말씀하고 있습니다. 하나님은 파괴되고 불태워진 과거 예루살렘 성전이 아닌 새 성전에 관한 이상을 에스겔에게 나타내시고, 그 이상의 내용을 이스라엘에게 보이라고 하신 것입니다. 그

사람은 누구나 잘 살고 싶은 마음이 있습니다. 그렇다면 잘 산다는 것은 단지 물질적인 풍족을 누리면서 사는 삶일까요? 그런 기준이라면 ‘잘 사는 성도’ 또한 세상에서 많은 돈을 벌고, 물질적인 여유를 누리면서 사는 성도를 말하는 것일까요? 하나님의 기준으로 ‘잘 사는 성도’는 ‘하나님’과 ‘나’ 사이가 죄의 담으로 막혀있지 않는 사람입니다. 1. 잘 사는